UPDATE. 2024-06-24 22:14 (월)
박성연 서울시의원,도서관 정책에서 서울도서관의 적극적 역할 당부
상태바
박성연 서울시의원,도서관 정책에서 서울도서관의 적극적 역할 당부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3.05.24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지은 서울도서관장과 면담해 작은도서관 및 공공도서관 환경 점검과 지속적인 확충 주문
박성연 서울시의원,도서관 정책에서 서울도서관의 적극적 역할 당부

[서울포커스신문] 서울특별시의회 박성연 의원(광진구 제2선거구, 국민의힘)은 23일, 오지은 서울도서관장과 면담하여 서울의 작은도서관 환경을 점검하는 한편 공공도서관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과 지속적인 확충을 주문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면담에는 서울도서관 도서관정책과장 등 관계자가 함께 참석했다.

작은도서관은 '도서관법'에 따라 주민의 참여와 자치를 기반으로 지역사회의 생활 친화적 도서관문화의 향상을 주된 목적으로 하는 공공도서관으로, 서울시의 경우 자치구의 정책과 서울도서관의 지원으로 최근 10여 년간 작은도서관의 숫자가 꾸준하게 증가(’10년 548개관 → ’21년 904개관)하여 왔다. 그러나 단순히 운영비를 지원하는 기존의 방식으로는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있어 왔다.

이에 서울시는 지역밀착형이라는 작은도서관의 특성을 고려하여 지역의 상황과 여건에 맞도록 자치구가 협력 및 지원체계를 강화하는 한편, 자치구와 구립도서관 및 작은도서관이 유기적인 상호 협력체계를 갖추도록 유도하는 한편, 도서관마다의 특수성을 고려한 체계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책이 실시될 수 있도록 현재 제도 개선을 강구하고 있다.

박성연 의원은 이날 면담에서 “작은도서관은 지역에 따라 주 이용자가 어린이, 청소년, 성인 등 다양하게 나타나는 만큼 지역별 특성과 주 이용자 특성에 따른 맞춤형 전략 수립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하고, 오지은 서울도서관장에게 “그럼에도 자치구만으로는 재정 여건이나 지원 상황에 편차가 있을 수 있는 만큼 서울시와 서울도서관의 적극적인 역할 정립과 균형있는 도서관 정책 수립에 역할을 다해주기를 기대한다.”라고 주문했다.

또한 “균형있는 시민의 지식정보 접근에 이바지하기 위해서는 작은도서관 뿐만 아니라 권역별 시립도서관 건립, 공공도서관 확충 등의 지속적인 정책적 환경이 조성될 필요가 있다.”고 언급하면서, “앞으로 서울의 지속적인 공공도서관 확충에 관심을 가지고 꼼꼼히 챙기겠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