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5-28 20:56 (화)
서울시, 광화문광장 해치마당, 빛 담은 꽃길 펼쳐진다…'개화' 주제 미디어아트
상태바
서울시, 광화문광장 해치마당, 빛 담은 꽃길 펼쳐진다…'개화' 주제 미디어아트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4.01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 움트는 봄기운 담은 세 작가‧스튜디오의 시선으로 풀어낸 미디어아트 전시
(해치마당 미디어월) 1회전시 포스터

[서울포커스] 광화문광장 세종대왕동상~해치마당으로 이어지는 길목에 펼쳐진 53m 대형 미디어월이 화사한 봄빛을 담은 미디어아트로 옷을 갈아입고 시민들을 맞는다.

서울시는 봄을 맞아 광화문광장 해치마당 미디어월에서 ‘개화(開花)’를 주제로 2024년도 첫 번째 미디어아트 전시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전시는 4월 1일 ~ 6월 30일 3개월간 매일 08~22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전시 ‘개화’는 2D 애니메이션, 3D 그래픽 분야에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킵어스위어드(KEEP US WEIRD), 커스텀×스튜디오(Custom×Studio)와 김성공 작가가 참여해 광화문광장의 또 다른 이면, 땅속의 싹을 발견하고 새로운 세계를 열어가는 순간의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킵어스위어드(KEEP US WEIRD) '숲'은 고요한 땅 위로 거대한 발을 디딜 때마다 새로운 생명이 솟아나 봄의 시작과 함께 자연이 부활하는 과정을 희망적인 메시지로 담아냈다.

커스텀×스튜디오(Custom X Studio) '초록별'은 자연의 순환을 주제로, 자연과 인간 삶의 시작이자 근간인 흙과 땅에서 출발해 자연 전체를 탐험하는 과정을 표현했다.

김성공 작가 '개화(Flowering)'는 금빛 모래 능선 속에서 만개하는 꽃을 통해 흙 속의 무한한 잠재력과 그것이 피어나는 아름다움을 표현했다.

새 전시와 함께 앞으로 해치마당 미디어월에서 새 단장한 서울시 캐릭터 ‘해치와 소울프렌즈’도 만나볼 수 있다. 이번에는 봄을 맞아 여행을 떠나는 해치와 네 친구들의 이야기 '해치의 봄소풍'이 상영되며, 앞으로 전시 회차별로 서울의 사계를 즐기는 해치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해 '하이, 에이아이(Hi, Ai)!'전에 이어 새롭게 준비한 2024년도 해치마당 미디어월 전시는 내년 3월까지 총 4회차에 걸쳐 진행되며, ‘또 다른 공간, 이면의 이야기’를 주제로 생명적 요소의 이면을 영상 작품으로 풀어낼 예정이다.

최인규 서울시 디자인정책관은 “따스한 봄볕 아래 광화문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미디어월을 따라 걸으며 이색적인 꽃놀이를 즐겨볼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미디어아트 속 또 다른 세상을 만나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시기별로 다채로운 전시를 선보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