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5 23:25 (월)
서울특별시의회 박영한 의원, 초·중·고등학교 운동장 인조잔디 설치 및 유지관리 방안 제안
상태바
서울특별시의회 박영한 의원, 초·중·고등학교 운동장 인조잔디 설치 및 유지관리 방안 제안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11.21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 운동장 인조잔디 설치로 혜택을 보는 수혜자는 주민과 아이들
초중고 인조잔디 설치 그래프

[서울포커스신문]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균형위원회 박영한 의원(국민의힘, 중구1)은 지난 15일, 제315회 정례회 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초·중·고등학교 운동장 인조잔디 설치 필요성과 유지관리 방안을 서울시교육청에 제안했다.

박 의원은, 인조잔디가 학교 운동장에 보급되는 초기에 유해 성분검출 논란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나, 2020년 1월'서울특별시 교육청 친환경 학교 운동장 및 어린이 놀이시설 조성에 관한 조례'에 따라 충분한 안전 조치가 이루어졌음을 확인했다.

또한, 중구에 위치한 성동고등학교를 사례로 2021년 10월에 운동장에 설치된 인조잔디의 유해물질을 검사한 결과 전 항목에서 유해 성분이 없거나, 기준치 이하인 것을 확인했다.
박 의원은, 유해성 논란만 없다면 인조잔디는 마사토, 천연잔디 및 우레탄 마감재보다 여러 면에서 학교 운동장 조성에 적합하다고 보았으며 다양한 관점에서 필요성을 주장했다.

그리고 2006년부터 2022년 까지의 초·중·고등학교의 연도별 인조잔디 설치 경향에 대해 꾸준히 상승 추세인 것을 언급하며, 과거부터 꾸준히 설치 요구가 있음을 확인했다.

또한, 인조잔디의 설치 후 유지관리 비용에 대해 서울시교육청과 자치구가 서로 협조하여 부담 비율을

[서울시교육청 8, 자치구 2]

매칭으로 검토해 보는 것은 의미가 있다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박 의원은 “인조잔디 조성으로 혜택을 보는 수혜자는 바로 주민과 아이들.” 이라고 강조하며, 행정 입장이 아닌, 실제로 이용하는 입장에서 보면 인조잔디 설치 수요와 편의성은 분명 높다고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