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청년을 위해서라면 부처님과 하느님은 언제나 함께
상태바
성북구, 청년을 위해서라면 부처님과 하느님은 언제나 함께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5.14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성북구 돈암동 소재 흥천사 쌀 100kg 기증
청년을 위해서라면 부처님과 하느님은 언제나 함께

[서울포커스신문] 청년의 든든한 밥심을 위해 가격인상 없이 3000원 김치찌개를 파는 성북구 정릉시장 청년밥상 문간. 최근 급격한 물가인상에 쌀 부족으로 SNS에 쌀 나눔을 요청한 바 있다.

이에 성북구 돈암2동 소재 흥천사가 쌀 100kg과 식료품을 기부하며 손을 잡아주었다. 흥천사는 2019년에도 청년밥상 문간의 쌀 나눔 요청에 쌀을 기부하며 청년의 든든한 밥심을 위해서라면 종교를 초월해 마음을 모아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