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교육형 체험프로그램“정동:과-3개의 色을 통해 만나보는 정동길”참가자 모집
상태바
서울시, 교육형 체험프로그램“정동:과-3개의 色을 통해 만나보는 정동길”참가자 모집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5.12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동의 근대역사 스토리를울주제로 3개의 테마에 따라 현장답사+교육체험 진행
“정동:과-3개의 色을 통해 만나보는 정동길” 홍보포스터

[서울포커스신문] 서울시가 정동의 근대역사 스토리를 주제로 3개의 테마에 따라 현장 해설답사와 체험으로 진행되는 교육형 체험 프로그램(‘정동:과–3개의 色을 통해 만나보는 정동길’) 참가자를 5월12일 오후15시부터 선착순 모집한다. 모집인원 및 모집대상은 프로그램별로 상이하다.

‘정동:과’는 ‘정동’ 그리고 ‘과(and)’를 결합한 합성어로 참가자들은 근대 대한제국의 역사를 간직한 원공간인 정동을 3개의 테마로 맛볼 수 있는 요소를 포함하고 있다.

‘정동:과’는 ① 성인 대상인 ‘정동과: 맛나다’, ② 성인 중 연인 혹은 친구 대상인 ‘정동과:거닐다’, ③ 어린이 포함 가족 대상 ‘정동과: 즐기다’로 대상별 맞춤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정동과: 맛나다”는 대한제국 황실이 즐겼던 신의 물방울 ‘와인’을 소재로 대한제국과 근대 서구의 문화를 알아보며 와인 인문학 교육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정동내 근대 외교역사 및 문화 관련 장소를 중심으로 현장 해설답사와 함께 와인학 전공 소믈리에가 참여하여 와인 시음 및 테이블 매너 교육도 진행한다.

“정동과: 거닐다”는 근대 시기의 레트로 감성 및 향수를 느낄 수 있도록 개화기 복식을 착용하고 정동을 답사하면서 전문 사진작가와 스냅샷 촬영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전문 사진작가 1명이 참가자들과 함께 답사를 진행하면서, 근대 시기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정동1928아트센터, 고종의 길, 덕수궁 중명전 등에서 스냅샷 촬영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근대화에 따른 의복(모자, 한복, 안경 등)의 변천사를 알아보는 근대 생활사 교육도 진행한다.

특히, “정동과: 즐기다”는 초등학교 4학년 이하 어린이 중심의 가족 대상으로 3D펜 혹은 나노블록으로 나만의 정동 건축물을 제작하거나, 고종의 디저트 카늘레를 다식으로 만들어 볼 수 있어 가족과 함께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와 함께 현장탐방시 QR코드를 활용한 어린이용 활동지를 제공하여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참여도 및 이해를 높이고자 했다.

프로그램은 오는 5월 18일부터 6월 24일까지 총 19회로 회차별 3시간 동안 진행되며, 자세한 일정은 온라인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