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6-22 11:43 (토)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KPGA 선수권대회’만의 특별함… 첫 출전 선수에게 기념 액자 전달 및 참가 선수 전원에게 의류 지급
상태바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KPGA 선수권대회’만의 특별함… 첫 출전 선수에게 기념 액자 전달 및 참가 선수 전원에게 의류 지급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4.06.06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KPGA 선수권대회’만의 특별함

[서울포커스] “특별함이 가득한 대회”

(사)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김원섭, KPGA)가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를 통해 ‘KPGA 선수권대회’에 첫 출전한 선수에게 기념 액자를 전달했다.

KPGA 김원섭 회장은 6일 대회 1라운드에서 국내 최고 권위의 대회인 ‘KPGA 선수권대회’에 처음 참가하게 되는 선수 20명에게 직접 기념 액자를 지급하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이는 대한민국 최초의 프로골프 대회이자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니고 있는 본 대회 첫 출전을 축하하기 위함이다.

이번 대회를 통해 ‘KPGA 선수권대회’ 무대에 처음 나들이를 한 선수는 장유빈(22.신한금융그룹)과 조우영(23.우리금융그룹)을 비롯해 한서준(34), 김재승(31), 홍상준(31), 박규민(29), 현승진(25), 김용태(25.PXG), 김국진(26), 김범수(26.대보건설), 조락현(32.미국), 재즈 제인와타난넌드(29.태국), 이승찬(24), 엄정현(25), 채상훈(23), 김백준(23.team 속초아이), 김병준 2429(21), 송민혁(20), 정재현 2575(19), 이창기(28.뉴질랜드)다.

또한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에 출전한 선수 156명 전원에게 ‘KPGA 선수권대회’의 트로피와 역대 우승자 이름이 새겨진 기념 티셔츠와 모자를 전달하며 ‘KPGA 선수권대회’ 출전에 대한 자부심을 고취시켰다.

‘KPGA 선수권대회’ 첫 출전 기념 액자와 기념 티셔츠, 모자를 받은 홍상준은 “그동안 중계로만 대회를 지켜봤다. 실제로 출전하게 돼 무한한 영광”이라며 “’KPGA 선수권대회’는 특별함이 가득한 대회로 느껴지며 KPGA 투어 선수라면 누구나 출전하고 싶은 대회임에 틀림없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는 9일까지 나흘간 경남 양산 소재 에이원CC 남, 서코스(파71. 7,142야드)에서 진행된다. 총상금은 16억 원, 우승상금은 3.2억 원이다. 대회 우승자에게는 제네시스 포인트 1,300포인트와 투어 시드 5년(2024~2029년)이 부여된다.

KPGA 투어 주관방송사인 SBS Golf2를 통해 1, 2라운드는 아침 10시부터 저녁 6시까지 8시간 씩, 3라운드와 최종라운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6시간동안 생중계된다. 국내 최고 권위의 대회 답게 4일간 무려 총 28시간동안 시청자들과 함께 호흡할 예정이다. 또한 SBS Golf 공식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포털사이트 네이버에서도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를 시청할 수 있다.

본 대회는 2016년부터 9년 연속 같은 장소에서 진행된다. KPGA와 에이원CC는 2016년 ‘KPGA 선수권대회’를 첫 개최하면서 인연을 맺었다. 2018년에는 임대차 연장 계약을 체결하고 2027년까지 10년간 ‘KPGA 선수권대회’를 개최하기로 약속했다. 2027년은 ‘KPGA 선수권대회’가 70주년을 맞이하는 해이기도 하다. 에이원CC는 지난 달 21일 펼쳐졌던 예선전에서 참가 선수 120명 전원에게 조식과 중식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등 선수들을 위한 진정한 배려를 선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