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5-28 20:56 (화)
성동구, '착착성동 생활민원기동대' 안전모의훈련 실시
상태바
성동구, '착착성동 생활민원기동대' 안전모의훈련 실시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5.13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월 25일 저소득가정 집수리 작업현장 내 안전사고 대응
착착성동 생활민원기동대가 저소득가정 집수리 작업현장 시 안전사고 발생에 대응한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서울포커스] 서울 성동구는 ‘착착성동생활민원기동대’ 근로자를 대상으로 지난달 25일 집수리 작업현장 내 안전을 위한 상반기 안전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착착성동 생활민원기동대’는 수급자, 차상위 및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가구당 1회당 재료비 18만 원을 초과하지 않는 범위에서 현관 방충망 설치 및 보수, 형광등 교체, 가스타이머 설치 등 간단한 집수리 서비스를 연간 최대 3회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모의훈련은 집수리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고에 대한 시나리오를 구현하여 안전사고에 대한 철저한 대비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실시했다.

생활민원기동대 근로자들은 훈련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안전사고가 발생했을 경우 사고 발생 상황 재현을 통하여 예측가능한 사고에 대한 인지하고, 근로자 대피, 위험요인 제거 등 대응 조치 등 재해발생 대응 방안을 익혔다. 또한 응급사고 발생 시 신속한 처리를 위하여 유관기관과의 비상 연락망 체계를 재정비하여 안전사고 대응에 만전을 기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이번 모의훈련을 바탕으로 안전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통하여 근로자의 안전한 작업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