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4-24 17:44 (수)
서울시의회,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반대 촉구 결의안 발의
상태바
서울시의회,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반대 촉구 결의안 발의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3.05.30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재혁 의원,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반대 촉구 결의안' 대표발의
송재혁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6)

[서울포커스신문] 일본정부가 빠르면 6월부터 해저터널을 통한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를 강행하겠다고 밝혀 파문이 일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의회에서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를 반대하고 저지하기 위한 결의안이 발의됐다.

서울시의회 송재혁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6)은 지난 26일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반대 촉구 결의안'을 대표 발의했다.

송 의원은 “일본정부가 계획중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계획은 우리나라의 바다생태계 파괴는 물론 국민의 건강권까지 위협하는 핵테러에 준한다”고 강조하고, “일본 정부는 주변국 동의 없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며 결의안 제출의 이유를 밝혔다.

덧붙여 송 의원은 “대한민국 정부와 여당 일각에서 일본의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해 방관을 넘어선 동조에 가까운 미온적 대응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국민 안전 수호를 위해서는 정부가 보다 강력한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반대 촉구 결의안'은 일본 정부에 △ 국제사회와 주변국의 동의 없는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 즉각 철회 △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관련 모든 정보 공개 및 안전성 검증에 한국을 비롯한 주변국의 직접참여 보장을 촉구, 대한민국 정부에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저지를 위한 강력한 조치를 촉구 하는 등의 내용을 담았다.

끝으로 송 의원은 “서울특별시의회는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를 저지하여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고 미래 지속가능한 해양자원보호를 위해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