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4-24 17:44 (수)
서울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위한 디자인 개발 본격 추진
상태바
서울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위한 디자인 개발 본격 추진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3.05.1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중소기업 산업디자인 개발 지원사업 함께 할 최종 65개팀 선정
서울시,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위한 디자인 개발 본격 추진

[서울포커스신문] # 중소기업 ㈜니어스랩 최재혁 대표는 “시설물 안전점검부터 방위산업 분야까지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인공지능 드론 신제품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라며, “서울시의 디자인 개발 지원사업을 통해 제품의 완성도를 높일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디자인기업 ㈜디파트너스 최지민 대표는 “자율비행 드론 핵심기술을 보유한 ㈜니어스랩과 기술 융합의 디자인 개발 핵심역량을 보유한 ㈜디파트너스의 협업은 기술과 디자인의 융합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는 제품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선정 소감을 전했다.

서울시와 서울디자인재단은 디자인을 활용하여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는 ‘중소기업 산업디자인 개발 지원사업’의 대상기업으로 최종 65개 팀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서울시 중소기업 산업디자인 개발 지원사업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중소기업의 제품·서비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디자인 개발을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지난 2월 말부터 진행된 이번 공모에는 중소기업과 디자인기업이 팀을 이뤄 신청한 총 158개팀 중 디자인, 투자, 마케팅 등 관련 분야 전문가가 상품성과 디자인 지원의 효과성, 참여기업의 보유기술 및 디자인 역량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최종 65개팀이 선정됐다.

디지털 헬스케어 기기, 장애견의 재활을 돕는 휠체어, AI 기반 맞춤형 학습 서비스 등 시민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다양한 아이템들이 쏟아졌다. 또한, 제품 구매부터 마케팅,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모든 여정에서의 고객 경험을 강화하기 위한 브랜드 개발 과제도 눈길을 끈다.

중소기업 업종별 라이프스타일(소형가전, 리빙제품 등) 분야 42건(64.6%), 바이오·의료 분야 16건(24.6%), AI·지능형ICT 분야 7건(10.8%)이 선정됐다.

디자인 분야별 제품 39건(60%), 브랜드 14건(21.5%), UX·UI 12건(18.4%)이 선정됐다.

심사에 참여한 휴먼스케일 심영신 대표는 “핵심기술 기반의 신제품을 사업화하려는 기업부터 새로운 시장으로의 개척을 도전하는 기업까지, 모두 디자인을 통해 사업을 성공시키려는 기업들의 열기를 확인할 수 있었으며, 앞으로의 기대가 크다”라고 심사평을 전했다.

선정된 65개 팀은 최대 2,200만원의 디자인 개발비를 지원받는다. 또한, 디자인 결과물의 완성도가 높은 우수 7개 팀에는 시장성 분석과 사용성 테스트 등을 위한 최대 1,500만원의 추가지원금도 지급될 계획이다.

디자인 개발비 외에도 디자인 컨설팅, 교육 및 네트워킹, 홍보·마케팅 등 전주기적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해 참여기업의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시는 15일 선정기업들의 고민과 애로점을 함께 나누는 공감의 장을 마련했으며, 기업별 여건과 니즈를 파악하여 향후 진행될 프로그램의 운영과 협업 방안을 함께 논의할 계획이다.

최인규 서울시 디자인정책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은 디자인으로 상품성을 제고하고 디자인기업은 다양한 디자인 능력과 경험을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중소기업과 디자인기업 간의 협력을 통해 서울시만의 경쟁력있는 디자인산업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