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20 18:27 (토)
기상청장에 장동언 차장 내정
상태바
기상청장에 장동언 차장 내정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4.06.27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항공우주국 NASA 출신의 기상전문가
장동언 신임 기상청장

[서울포커스] 기상청장에 장동언(張東彦, 59) 차장이 내정됐다.

장동언 신임 기상청장은 1965년 서울 生으로 서울대학교 대기과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대기과학 이학석사와박사학위를 받았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 연구원으로 근무한 후, 2001년 기상연구관으로 기상청에 입문하여 수치모델개발과장, 예보연구과장, 세계기상기구(WMO) 파견, 기상서비스정책과장, 기획재정담당관, 기상서비스진흥국장, 지진화산국장, 기획조정관 등 주요 보직을 두루 역임했으며, 2022년 8월부터 기상청 차장으로 근무해왔다.

장 청장은 기상예보의 근간인 수치예보를 비롯해 예보업무 전반에 대한 전문성과 국제협력 경험이 풍부하고, 이해관계가 복잡한 현안에 대한 분석·조정 역량이 우수하여 기상청 내에서 해결사라는 평가를 받는다.

수치모델개발과장으로 재직 시 기상예보 정확도 향상을 위해 주요 기상선진국을 직접 방문·조사하고 학계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영국기상청 통합모델 기반의 수치예보체계를 구축하는 기초를 다졌으며 이를 통해 현재 우리나라가 세계 6위권 수준의 기상기술력을 확보하는 토대를 마련했다.

또한 지진화산국장 재임 중에는 지진에 대한 국민적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지진재난문자 송출영역을 확대하고, 지진통보시간을 단축하는 등 국민 안전 중심의 지진정보서비스를 구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