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20 18:27 (토)
서울시 강남 대치동 도자공예공방 '팟츠포터리스튜디오'에서 점토와의 교감을!
상태바
서울시 강남 대치동 도자공예공방 '팟츠포터리스튜디오'에서 점토와의 교감을!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3.09.19 2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예 전문 시설이 갖춰진 스튜디오로써 아동부터 성인까지 재료와 온전히 교감할 수 있는 맞춤 수업 진행
팟츠포터리스튜디오

[서울포커스] ◇ 팟츠포터리스튜디오 인터뷰

Q 대표님과 업체 소개를 부탁드립니다.
A 팟츠포터리는 pot(저장용 병/항아리, 화분에 심다)와 pottery(도자기, 도예)로써 실생활에서 사용되는 그릇, 접시 등의 도자기를 비롯해 식물을 키우는 화분, 스툴 등의 도자 사물들까지 아울러 보다 전문적으로 배우고 직접 만들 수 있는 도자 예술 공간입니다. 기능뿐만 아니라 심적, 미적으로 함께 쓰임에 관해 사용해 보고 느끼고 즐길 수 있는 도예 스튜디오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Q 설립하게 된 동기가 어찌 되시나요?
A 흙을 빚는 공간, 작업하고 싶은 공간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상황에 제약 없이 주도적으로 작품에 집중할 수 있는 공간을 생각하다 보니 제가 작품 활동을 하면서 흙을 단순히 만지는 행위 그 이상으로 도예를 하며 느꼈던 흙의 매력을 다른 분들께도 전하고 안내해 드리고 싶은 마음이 들었습니다. 또한 기존 도예 공방이 가지는 인식을 벗어나 보다 더 쾌적하고 깔끔하게 관리되고 좋은 장비와 재료들이 갖춰진 시설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내가 만족하며 사용하는 공간이라면 다른 분들도 스튜디오를 방문해 주셨을 때 시설과 재료들이 잘 관리된 모습을 보시고 집중해 작업하고 싶은 생각이 들며 다방면으로 만족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자 시작하게 됐습니다.

팟츠포터리스튜디오

Q 운영하시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은 무엇인가요?
A 흙, 점토와의 교감, 도자기가 완성되는 시간 속에 가지는 과정과 의미를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흙덩이에서부터 시작해 무언가의 형태로 만들지는 디자인 계획부터 점토를 자르고 붙이고 빚는 성형 과정을 직접 경험해 보면서, 느껴지는 촉감과 감정들이 손끝에 남아 기억되고 정성 들여 만들어진 작품들이 일상 속에 애정으로 사용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수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Q 팟츠포터리스튜디오 만의 특장점은 무엇인가요?
A 미술학 석사를 졸업한 도예 전공자로 탄탄하고 전문적인 지도 속에 흙으로 만들 수 있는 작품 활동에 있어서 정해진 커리큘럼이 아닌 나에게 맞는 맞춤 방식으로 계획해 진행할 수 있으며, 무엇보다 넓고 쾌적한 공간과 그 안에 갖춰진 전문적인 시설들, 다양한 재료들이 세밀하게 준비되어 있어서 도예에 관련된 전반적인 과정을 다뤄볼 수 있습니다. 또한 흙이라는 재료를 사용하는 것에는 나이 제한이 없기 때문에 미취학 아이들부터 행동 발달에 따라 맞춰 진행되는 키즈 도예수업 비중이 높습니다. 아이들의 취향과 성향을 고려해 계획되고 표현하고 싶은 대상을 묘사하면서 얻는 성취감과 재료와 교감하며 아이들의 감성과 사고를 더욱 예술적이고 창의적으로 확장해 나갈 수 있는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습니다.

팟츠포터리스튜디오

Q 본 업을 하면서 가장 크게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으시다면?
A 제가 흙을 다루면서 느끼는 부분들이 수강생분들과 함께하며 생각과 마음이 통할 때 기쁘고, 아무래도 클래스를 운영하는 입장이다 보니 수강생분들이 만족해 주실 때 보람되고 성취감이 큽니다. 원 데이 클래스 같은 경우 일회성 방문에서 시작해 도예를 접하고 결과물을 사용해 본 후 다시 재방문을 해주셨을 때, 정규 클래스 경우 수강생분의 이야기가 담겨 작품이 성장하고 진심으로 흙을 즐기고 느끼고 몰입하실 때 가장 보람을 느낍니다.

Q 앞으로의 목표와 비전이 있다면?
A 미취학 아동부터 어르신들까지 나이 제한 없이 창작이 가능한 '흙'이라는 재료의 강점을 살려 도예를 일상에 가까이 생각하고 접하기 어렵지 않게 알리는 안내자가 되고 싶습니다. 누구든지 재밌고 이해하기 쉽게 도자기 제작을 경험하면서 그 과정을 즐기며 원하는 형태로 만들 수 있도록 매달 수업 방향을 스튜디오 선생님들과 논의 및 개선해 나가고 있습니다. 궁극적으로는 단순히 도자기 클래스에서 멈추지 않고 그 이상으로 도자기에 대해 사람들이 더 많이 알고 일상 속에서 접할 수 있도록, 전문 도예교육자 양성과 특수아동 도예 클래스 같은 세분화된 클래스 체계화, 작품 전시회부터 만들어진 제품들을 소비자들이 사용할 수 있는 도자 제품 브랜드 론칭 등 도자기로 구상할 수 있는 많은 부분들을 만들어 가고 싶습니다.

Q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마지막으로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흙은 누구나 만지고 표현하고 느낄 수 있습니다. 생각과 호흡까지 함께 가다듬으며 빚어 만든 흙, 점토를 가마 속에 넣고 뜨거운 불속에서 구워지는 시간을 기다리면 단단한 도자기가 됩니다. 때론 도자기가 예상하지 못한 결과물로 나오기도 하는데 예상된 결과물보다 반대되는 매력으로 의도치 않은 새로움을 발견하기도 하고 깨달음을 얻기도 합니다. 도예를 통해 느린 시간 속에서 나타나는 나만의 고유한 것을 직접 만들어 보고 느껴보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이미지 클릭시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