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20 18:27 (토)
어린이·청소년이 행복한 '성북구 어린이·청소년 끼쟁이 페스티벌' 성료
상태바
어린이·청소년이 행복한 '성북구 어린이·청소년 끼쟁이 페스티벌' 성료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3.09.19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구,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 열려
어린이·청소년이 행복한 '성북구 어린이·청소년 끼쟁이 페스티벌' 성료

[서울포커스] 서울 성북구가 9월 16일 성북구청 바람마당과 잔디마당, 성북아트홀에서 '성북구 어린이·청소년 끼쟁이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성북구 어린이·청소년 끼쟁이 페스티벌은 2023년 성북구 아동·청소년 참여예산 총회에서 청소년의 제안 및 투표를 거쳐 선정된 사업 중 하나로 청소년 노래·댄스 경연대회, 체험부스 및 플레이존, 진로이음으로 구성된 축제다.

노래 부문과 댄스 부문으로 나뉜 이번 경연대회에는 전국에서 무려 103개 팀의 청소년이 참가 신청을 하여 청소년들의 노래·댄스에 대한 열정이 얼마나 뜨거운지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었다. 치열한 예선전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16개 팀(노래부문 8팀, 댄스부문 8팀)이 성북구청 성북아트홀에서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마음껏 펼쳤다. ‘10교시 중창단’이 노래 부문 대상을, 박서현 어린이가 댄스 부문 대상을 차지했으며 이 외에도 멋진 무대를 펼친 참가팀에게 각각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을 수여했다.

함께 운영한 체험부스에서는 관내 10개 청소년 시설 및 단체(성북청소년문화의집, 시립성북청소년센터, 장위청소년문화누림센터, 월곡청소년센터, 성북청소년상담복지센터, 지역아동센터, 우리동네 키움센터, 성북 청소년놀터, 청소년지도협의회, 드림스타트·아동보호전문기관)가 참가하여 LED끈팽이 만들기, 일상 속 영웅 캘리그라피 작성하기, 업사이클링 캠페인 등 다양한 테마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플레이존에는 축구 에어바운스, 버블쇼 등 어린이가 즐길 수 있는 공간을 구성하여 운영했다.

청소년 진로이음은 5개 대학교 9개 학과의 대학생 멘토가 참여하여 직접 전공에 대해 설명하고 체험 행사를 운영하는 시간을 가졌다. 진로이음에 참여한 김**(성북동, 15세)학생은 “진로이음을 통해 대학교 학과 선택과 향후 진로에 대해 더욱 깊이 생각해볼 기회를 가질 수 있었다”라며 만족감을 표현했다.

이승로 구청장은 “아동·청소년이 제안한 사업을 반영·실행하여 친구·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만들게 되어 한없이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아동·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및 사업을 펼쳐 아동친화도시 성북을 지속적으로 실현하겠다.”라고 굳은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