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5-12 19:04 (수)
서울특별시, 가지·버섯·미나리로 만드는 건강밥상 요리교실… 선착순 모집
상태바
서울특별시, 가지·버섯·미나리로 만드는 건강밥상 요리교실… 선착순 모집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1.05.04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개요리교실 통한 제철농산물 이용법 확산으로 건강한 식생활 실천에 도움되길 기대

[서울포커스신문] 서울특별시는 가지, 미나리 등 제철농산물을 이용한 사찰음식과 발효청 만들기를 배워보는 「제철농산물 이용 무료 비대면강좌」를 5월 13일~5월 14일 양일 동안 진행한다고 밝혔다.

2번의 강의에 각 100명씩 총 200명의 시민이 참여할 수 있으며, 5월 7일 오전 10시부터 11일 오전 10시까지 서울시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받는다.

이번 강좌는 전효원 한식전문가의 강의로 진행된다. 5월 13일은 사찰음식, 14일은 발효청 만드는 법을 ‘줌’ 을 이용한 온라인 실시간으로 배운다.

5월 13일 사찰음식과 14일 발효청 과정은 한식전문가인 전효원 강사 △가지전, 봄나물오절판, 표고버섯밥 △미나리 발효청, 매실 발효청, 딸기레몬 수제청을 비대면 시연으로 강의한다.

조상태 서울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제철농산물을 활용한 사찰음식과 발효청 만들기 등의 강의를 통해 제철음식이 우리 건강에 얼마나 많은 도움이 되는지 시민들에게 알리고, 건강한 식생활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공개요리교실을 운영하고 있다.”며 “관심있는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