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19 22:57 (월)
마포구, 2021년 희망근로 지원사업 ‘백신접종 지원인력’모집
상태바
마포구, 2021년 희망근로 지원사업 ‘백신접종 지원인력’모집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1.04.07 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취약계층 및 코로나19로 실직·폐업 겪은 구민 대상 총 36명 모집

[서울포커스신문] 마포구는 원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구민들의 생계지원 및 고용안정을 돕기 위해 오는 9일까지 백신접종 행정지원인력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구는 희망근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이번 인력 모집을 통해 마포구민체육센터에서 실시하는 백신 접종을 앞두고 현장 안내, 콜센터, 질서 유지, 물품 운반, 체온 확인, 예진표 작성 등을 도울 참여자를 선발한다.

신청 자격은 만18세 이상 60세 미만의 근로능력이 있는 마포구민으로 취업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실직·폐업 등을 경험한 주민이면 지원할 수 있다.

근무 기간은 4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 1일 8시간, 주 5일 근무로 급여는 2021년 최저임금을 기준으로 시급 8720원이 적용된다.

참여 방법은 마포구청 홈페이지의 채용공고 게시판에서 신청서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뒤 오는 9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해 마포구청 일자리지원과로 방문하거나 전자우편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구는 심사를 거쳐 참여자를 선발하고 오는 15일 그 결과를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청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마포구 일자리지원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이번 공공일자리 제공은 주민 생활 안정 뿐 아니라 코로나19 극복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백신접종 행정지원인력 모집에 많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