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감염병관리과 신설해 감염병 대응 역량 강화
상태바
중구, 감염병관리과 신설해 감염병 대응 역량 강화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1.01.14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예방팀, 감염병대응팀, 역학조사팀, 자가격리관리팀으로 4개 팀 구성

[서울포커스신문] 중구가 감염병 전담부서인 '감염병관리과'를 신설하고 앞으로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상황에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는 지난 11일 체계적인 감염병 대응을 위해 기존의 감염병관리팀을 감염병관리과로 승격해 편제했다. 과 내에는 감염병예방팀, 감염병대응팀, 역학조사팀, 자가격리관리팀 등 4개 팀을 구성했다.

한 개 팀에서 담당하던 과중한 업무 부담을 완화하고 코로나19 대응 뿐 아니라 다른 감염병 상황이 발생시에도 신속하고 일사분란하게 대응하겠다는 전략이다.

4개 팀 중 감염병예방팀은 각종 감염병 위기 예방·대응에 관한 전반적인 업무, 관련 홍보·교육 업무, 결핵, 후천성면역결핍증 등 그 진행이 예상되는 감염병 관련 업무 및 기타 행정적인 업무를 추진한다.

감염병대응팀은 사스, 메르스, 코로나19와 같은 신종감염병 및 기타 급성감염병 등에 관한 사항, 감염병 상황 발생시 확진자 인지, 관리, 이송 업무 및 방역 등 감염병 재난 대응에 관한 실질적 업무를 맡게 된다.

역학조사팀의 경우 감염병 발생 인지 후 심층, 현장 역학조사 등의 업무를 중점 추진하며, 자가격리관리반은 해외입국자, 확진자 접촉자 관리 및 격리자들을 위한 시설인 임시생활시설 관리를 담당하게 된다.

중구 관계자는 이번 감염병관리과 신설로 각종 감염병에 적합한 대책을 종합적으로 마련할 수 있는 촘촘한 체계를 갖추게 됐으며, 코로나19와 같은 전대미문의 감염병 상황 발생시에도 보다 신속하고 전문적인 업무 처리로 효과적인 대응에 나설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이번 코로나19사태에서 경험했듯이 감염병 관리는 선제적인 대응으로 확산을 사전에 방지하고, 상황에 따른 신속한 대처 능력을 발휘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중구는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온 힘을 쏟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