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어린이집' 최초 확진자 방문한 '동대문구 오피스텔'서 집단감염
상태바
'강서구 어린이집' 최초 확진자 방문한 '동대문구 오피스텔'서 집단감염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0.09.24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서울 송파구 선별진료소에서 한 어린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전 엄마를 꼭 안고 있다. 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포커스신문]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강서구 어린이집의 최초 확진자가 동대문구 동의보감타워 오피스텔(왕산로 128)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오피스텔 방문자 중에서도 추가 감염자가 속출하고 있다.

24일 서울시와 동대문구 등에 따르면 강서구 어린이집에서 최초로 확진된 교사는 13일 동대문구 동의보감타워 오피스텔에서 진행된 성경모임에 참석했다.

13일 성경모임 참석자 중 2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오피스텔을 방문한 사람 중에서도 3명이 추가 확진됐다.

이에 동대문구는 10~23일 동의보감타워 오피스텔 1714호를 방문한 구민에 대해 동대문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으라고 안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