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영양죽사업 재개
상태바
도봉구, 영양죽사업 재개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0.07.31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코로나19로 중단 된 영양죽 사업 7월 28일 재개

[서울포커스신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돌봄어르신들의 건강과 안부확인을 위해 코로나19로 중단되었던 영양죽 사업을 7월 28일 재개했다.

영양죽사업은 도봉1동 민간복지거점기관인 ‘서원암’ 봉사자들이 직접 영양죽을 만들고 14개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매주 화요일 돌봄어르신댁 375곳에 방문해 영양죽을 배달하며, 안부확인과 모니터링도 하는 도봉구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대표적인 사업이다.

구는 2014년에 영양죽사업을 시작해 7년째 지속해왔지만 지난 2월 25일 어르신과 배달 봉사자들의 코로나19 감염 전파 방지를 위해 영양죽사업을 일시 중단했다.

하지만 영양죽이 배달되는 매주 화요일만 기다리는 어르신과 결식 우려 자를 위해 서원암에서는 자체적으로 도시락을 만들어 어르신들에게 배부했다. 구에서는 도봉푸드마켓을 통해 영양죽 대상자와 결식 우려 자를 위한 긴급식품을 배송해 결식과 위기 상황이 생기지 않도록 챙겼다.

매주 화요일 375개의 영양죽을 제작하는 서원암 주지 정심 스님은 “다시금 영양죽 사업이 시작되어 어르신들을 만날 생각을 하니 절로 미소가 지어진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민간복지거점기관과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영양죽 사업의 중요성을 알기에 쉬는 동안에도 봉사자들과 협의체 위원들이 가슴을 많이 졸였다. 다시 시작되는 영양죽 사업으로 마을 안 복지안전망이 더욱 굳건해지기를 기대한다”며 격려의 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