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20돌 맞은 6‧15 남북공동선언 기념식·기념만찬 참석
상태바
박원순 시장, 20돌 맞은 6‧15 남북공동선언 기념식·기념만찬 참석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0.06.15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포커스신문] 박원순 서울시장은 분단 이래 남북정상의 첫 합의이자 한반도 평화의 초석이 된 ‘6.15 남북공동선언’ 20돌을 맞아 열리는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 기념식'에 참석한다. 15일(월) 18시50분 오두산 통일전망대에서 열린다.

기념식은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이 갖는 역사적 의미를 살려 통일부와 서울시와 경기도, 김대중 평화센터가 공동 개최한다. 임동원 전 통일부 장관을 비롯해 6.15 남북공동선언의 주역, 이산가족, 남북경협인 등 150여명이 함께 한다.

'평화가 온다(Peace.Come)'는 슬로건 아래 ‘6.15 공동선언’ 체결의 감격적 순간부터 평화의 남북관계를 견인한 20년의 큰 걸음을 되돌아보는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박 시장은 기념식에 앞서 17시 30분부터 열리는 기념만찬에 참석, 환영사를 통해 6.15 남북공동선언문이 20년이 흐른 지금의 한반도에 던지는 역사적 과제를 되짚고, 20년 전 그 날의 지혜를 다시 모아 평화 공존과 공동 번영의 내일을 일궈가자는 희망을 밝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