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부동산 실거래 신고기한 30일로 단축···주민홍보
상태바
도봉구, 부동산 실거래 신고기한 30일로 단축···주민홍보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0.01.14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동산 실거래 신고기한 30일로 단축

[서울포커스신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오는 2월 21일부터 부동산 거래의 신고기한이 거래계약 체결일 60일 이내에서 30일 이내로 단축 된다고 밝혔다.

또한 부동산 거래신고 후 해당 거래계약이 해제, 무효 또는 취소된 경우도 해제 등이 확정된 날부터 30일 이내에 구청(물건 소재지 신고 관청)에 신고하여야 한다.

개정규정은 2020년 2월 21일부터 최초 거래계약을 체결하는 경우부터 적용되며, 허위로 부동산 거래신고를 할 경우 과태료가 부과된다.

구는 법 개정으로 인한 주민 혼선을 줄이기 위해 부동산중개사무소 517개소에 적극 홍보하였다.

구 관계자는 「부동산 거래신고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 시행 시 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홍보하여, 신고지연에 따른 과태료 부과로 피해를 받는 주민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