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 원장간 체인징데이 운영
상태바
어린이집 원장간 체인징데이 운영
  • 윤영희 기자
  • 승인 2019.11.29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 자연재해 등 보육공백 발생시 긴급보육 체계 구축

[서울포커스신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어린이집 원장간 교류증진을 통해 공동보육의 기반을 마련코자 체인징데이를 12월 2일부터 13일까지 2주간 실시한다.

서초구에서는 2015년부터 공동보육커뮤니티를 구성하여 다양한 활동 및 프로그램을 공유하면서 보육공백 발생시 긴급보육 체계구축을 위해 공동보육기능을 강화한 커뮤니티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에는 국공립·민간·가정·직장어린이집이 연합하여 20개 커뮤니티 157개 어린이집이 참여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한주간 동안 권역별 6개 공동보육커뮤니티, 12개소 어린이집 원장이 체인징데이에 참여하였고, 하반기에는 전체 20개 공동보육커뮤니티, 40개소 어린이집 원장이 체인징데이에 참여한다.

어린이집 원장 체인징데이를 통해 평소에 교류를 통해서 각 원의 보육교직원, 아동과 얼굴을 익히고, 시설 및 프로그램 운영현황 및 특성도 파악하여 보육공백 발생시 공동보육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내년부터는 체인징데이 참여 어린이집 및 참여대상도 보육교사까지 확대하여 실질적인 공동보육 기능을 강화할 예정이다.

상반기 체인징데이에 참여한 정수경 원장(양재2동어린이집)은‘체인징데이를 통해 다른 원의 보육환경, 분위기, 우수 보육프로그램을 벤치마킹 하여 우리 원에 적용할 수 있어 서로 윈-윈하는 계기가 되고, 자연스럽게 교류하는 분위기가 만들어져서 매우 좋았다’고 말했다.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질병, 자연재해 등 긴급한 상황에도 보육공백이 발생하지 않고 아이들을 안전하게 돌볼 수 있도록 보육 안전망을 강화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