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16개 모든 동에 ‘마을변호사’ 배치… ‘무료 법률상담’ 운영
상태바
마포구, 16개 모든 동에 ‘마을변호사’ 배치… ‘무료 법률상담’ 운영
  • 신용섭 기자
  • 승인 2019.11.29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형사, 행정구제 문제 등 해결방법 제시 및 소장 검토 서비스

[서울포커스신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주민들이 생활 속에서 겪는 법률문제를 쉽고 편하게 상담 받을 수 있도록 16개 모든 동에 마을변호사를 배치하고 무료 법률상담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매월 1회씩 마포구 각 동주민센터에서 상담을 실시하는 마을변호사는 주민들이 겪는 민.형사상 법률문제는 물론 행정구제 제도 등의 분야에서 해결방법을 제시하고 간단한 소장 작성 등에 대한 검토도 서비스하고 있다.

지난 13일, 상암동주민센터에서 무료 법률상담을 받은 주민 A씨는 “홍제천에서 발생한 자전거 사고로 소송을 진행 중인데 형편상 법률상담을 받지 못하다가 주민센터에서 진행되는 무료 법률상담으로 큰 도움을 받았다”라고 말했다.

무료 법률상담을 원하는 주민은 마포구 각 동주민센터에 전화 또는 방문하여 사전예약한 후 정해진 날짜에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신수동에서 마을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는 배수득 변호사는 지난 6월 저소득 아동을 위해 써달라는 내용의 편지와 함께 성금 50만 원을 신수동주민센터에 기탁해왔다.

배 변호사는 사회초년생 시절 신수동에 살며 이웃 주민들에게 많은 도움을 받았고 그 따뜻한 정을 조금이라도 갚기 위해 4년째 신수동에서 마을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편지에서 배 변호사는 “도움을 받는 아이들도 언젠가는 나 아닌 누군가에게 따뜻한 눈빛을 나눌 수 있는 행복한 사람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구는 마을변호사 운영과 함께 옴부즈만 제도를 통해 주민들의 각종 법률문제와 행정 절차상 구제 문제를 돕고 있다. 주민 여러분께 많은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