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바로 오늘의 주인공, "2019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
상태바
내가 바로 오늘의 주인공, "2019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
  • 신용섭 기자
  • 승인 2019.11.06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포커스신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오는 31일(목)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종로구민회관(종로구 지봉로5길 7-5) 대강당에서 「2019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 를 개최한다.

구는 종로노인종합복지관과 함께 경로의 달을 맞아 세대 간의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지역 어르신과 주민 모두 즐길 수 있는 축제인 「2019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를 마련했다.

「2019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는 종로구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주민 또는 종로구에 소재한 단체로 만 60세 이상 참가자가 1인 이상 포함된 팀이 참여해 노래 실력을 뽐내는 자리다.

구는 지난 9월 동주민센터와 종로노인종합복지관을 통해 참가자를 모집했으며, 10월 10일(목)에는 종로노인종합복지관 종로마루홀에서 예심을 진행하고 전문가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할 10개 팀을 선정했다.

31일 오후 1시 30분부터 식전 공연으로 ‘2018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의 대상 수상자와 무악어린이집 원아들의 축하공연이 펼쳐지고, 김영종 종로구청장의 개회사와 주요 내빈 축사에 이어 본 공연이 진행된다.

이날 본선에 참여한 10개 팀의 음정, 박자, 가사 정확도, 관객호응도 등을 심사해 ▲대상 1팀 ▲최우수상 1팀 ▲우수상 1팀 ▲장려상 7팀을 시상하며, 열띤 응원을 펼친 5개 팀에는 열정 응원상을 시상할 예정이다.

김영종 구청장은 “10월 경로의 달을 맞아 어르신들이 재능을 뽐내고 이웃과 어울리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을 세심하게 살피고,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위한 정책을 마련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 3월 전국노래자랑에 출연해 화제가 된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도 지난 해 시니어 슈퍼스타 종로에서 장려상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