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6-22 11:43 (토)
서울 중구, 이것이‘언제나 든든한 내편중구’의 진수!
상태바
서울 중구, 이것이‘언제나 든든한 내편중구’의 진수!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6.0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지원...신청하면 다 준다
서울 중구, 이것이‘언제나 든든한 내편중구’의 진수!

[서울포커스] 서울 중구가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지원에서 탈락한 46명에게도 후원을 받아 똑같은 혜택을 제공해 화제다.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지원사업은 2020년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시작했다가 2023년부터 중단됐다. 중구는 이 사업이 주민 만족도가 높고 저출산 지원책으로도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 2023년부터 구 예산을 편성하여 자체 추진하고 있다.

임신기부터 출산, 자녀 이유기까지 친환경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비용을 1인당 20만원 지원받을 수 있어 인기가 높다. 지난 4월 신청을 받은 결과 경쟁률이 1.4대 1로 112명 모집에 158명이 몰려 46명이 혜택을 받을 수 없게 됐다.

구가 예산의 한계로 신청자 전원에게 지원할 수 없는 것을 안타깝게 여기던 중, 탈락자 전원에게도 임산부 친환경 꾸러미를 지원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서울상공회의소 중구상공회가 지역주민 상생과 심각한 저출산 문제해결에 동참하고자 후원을 제안해 온 것.

중구가 이 소식을 임산부들에게 알리자 반응이 뜨거웠다. 이소혜(신당동 거주, 34세)씨는 직접 중구에 전화를 걸어 “처음에 탈락됐다는 문자를 받고 무척 아쉬웠는데 다시 지원을 받을 수 있다고 해서 기뻤다” 고 전하기도 했다.

지난해 중구는 주민들의 일상에 든든한 지원군이 되기 위해 지난해 ‘언제나 든든한 내편중구’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만들었다. 이번 지원 확대는 ‘든든한 내편중구’의 우수사례로 꼽힌다는 평가다.

김길성 중구청장은 “든든한 내편중구를 실현하기 위해 중구는 부단히 노력중”이라며, “혜택에서 소외받는 주민이 없도록 앞으로도 중구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