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5-28 20:56 (화)
동대문구,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 확대로 치매관리도 스마트하게
상태바
동대문구,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 확대로 치매관리도 스마트하게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5.13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 태블릿 컴퓨터 활용한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 확대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

[서울포커스] 서울 동대문구는 구민들이 보다 간편하게 치매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치매안심센터에서 태블릿 컴퓨터를 활용한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를 더욱 확대하여 디지털 치매관리체계 구축에 적극 나선다고 밝혔다.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는 선별검진 결과 인지저하자 및 경도인지장애자를 대상으로 태블릿 컴퓨터를 활용하여, 대부분의 알츠하이머병 환자에서 비교적 일관되게 저하 소견을 보이는 기억력, 지남력, 언어능력, 시공간 능력 등의 개별 인지기능을 정확하게 평가하는 검사법이다.

기존 치매 인지기능 검사는 검사자가 대상자를 주도하여 1:1 자필검사로 진행했으나,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는 검사자 도움 하에 대상자 스스로 태블릿 컴퓨터를 활용한 검사가 가능하다. 또한 시공간의 제약을 덜 받고 검사를 진행할 수 있으며, 검사 자료가 자동으로 채점되어 검사 시간을 단축하여 효율적으로 치매를 진단할 수 있다.

구는 디지털 인지기능검사 결과 인지저하 및 경도인지장애자를 대상으로 ICT(정보통신기술)를 접목한 인지 강화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외출이 어려운 치매 대상자 가정에는 인공지능(AI) 돌봄 환경을 구축하여 인지 기능 강화 및 정서 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디지털 치매관리체계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동대문구는 연간 10,000여 건의 치매검진(선별검진, 진단검사, 감별검사)을 통해 치매관리 대상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정상군·고위험군·치매군으로 분류하여 예방, 인지건강프로그램, 악화 방지 및 다양한 사회서비스 연계 등 체계적인 치매관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치매관리 사업에 대한 기타 자세한 내용은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디지털 인지기능 검사 확대를 통해 치매 검진 시간을 단축하고 더욱 확대된 서비스 수혜 대상에게 맞춤형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게 됐다. 앞으로도 첨단 기술을 기반으로 어르신들이 더욱 양질의 치매관리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