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2-21 20:53 (수)
길음1동 성북제일새마을금고, 해마다 통 큰 기부
상태바
길음1동 성북제일새마을금고, 해마다 통 큰 기부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2.13 0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음1, 2동 저소득 200가구에 백미(10kg) 1포, 떡국떡·만두 세트(4kg) 1상자씩 전달, 후원 물품 1,200만 원에 달해
길음1동 성북제일새마을금고, 해마다 통 큰 기부

[서울포커스] 서울 성북구 길음1동 성북제일새마을금고가 겨울 동안 ‘희망 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으로 조성된 백미(10kg) 200포 및 떡국떡·만두 세트 200박스를 기탁하는 ‘MG 희망 나눔 사랑의 좀도리 지원행사’를 열었다.

좀도리는 ‘쌀을 절약한다’라는 뜻으로 옛날 어머니들이 밥을 지을 때 쌀을 조금씩 덜어내어 조그만 단지에 모아 어려운 이웃을 도왔던 우리의 미풍양속이다. 1998년 IMF 외환위기 시기에 저소득층이 급증하자 새마을금고는 이런 미풍양속을 되살려 사회공헌 특별사업인 ‘희망 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시작해 이웃들과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 있다.

황하연 성북제일새마을금고 이사장은 “희망 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을 우리 이웃 모두 따뜻고 풍성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성북구청 관계자는 “희망 나눔 사랑의 좀도리 운동에 참여한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드린다”라며 “따뜻한 이웃사랑이 모여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버팀목이 되고 나아가 지역사회를 따뜻한 온정으로 가득 채워 더불어 살기 좋은 성북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