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2-28 23:56 (수)
도봉구, '방학동 685번지 일대 신속통합기획(안)' 300여 명 주민 앞에서 첫 공개
상태바
도봉구, '방학동 685번지 일대 신속통합기획(안)' 300여 명 주민 앞에서 첫 공개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2.08 0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발 소외지역을 자연과 도시가 어우러진 1600세대 명품 주거단지로 재탄생
오언석 도봉구청장이 지난 5일 열린 ‘방학동 685번지 일대 신속통합기획(안) 주민설명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서울포커스] 도봉구가 지난 2월 5일 도봉구청 선인봉홀에서 약 300여 명의 주민 앞에서 ‘방학동 685번지 일대 주택재개발사업 신속통합기획(안)’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구는 서울시 및 전문가 등과 한팀이 되어 여러 차례의 회의를 거쳐 사업성과 공공성이 조화를 이룬 신속통합기획(안)을 마련했다. 2022년 말 신속통합기획 후보지로 선정되어 계획안 착수 후 약 9개월 만이다.

역세권에 접해있지만 개발 소외지였던 해당 지역은 도봉산과 북한산이 어우러진 ‘일상의 여유를 함께하는 녹색 열린 주거단지’로 탈바꿈될 예정이다.

용도지역 상향[2종(7층)→3종주거]으로 사업 실현성을 확보했으며, 주변 저층 주거지와 자연경관을 고려한 층수계획으로 입체적인 스카이라인을 형성했다. 또 사업지 경계에 휴게공원 및 완충공간을 설정해 주민들의 거주환경도 보호했다.

기획안에 따라 사업이 정상 추진될 경우, 약 1,600세대의 주택이 공급된다. 어린이집, 주민운동시설, 작은도서관 등 다양한 커뮤니티시설 및 생활 SOC 시설(청소년문화의집, 공영주차장 등)도 함께 들어서 지역과 어우러지고 유기적으로 소통하는 단지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정비계획 수립과정에서 주택공급수, 시설 등이 변동될 수 있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방학동 685번지 일대 재개발사업이 방학동 발전의 선도적 모델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구는 이번 재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방학동 685번지 일대 서울시 신속통합기획(안)은 2~3월 중 확정될 예정이며, 이후 구는 정비계획 수립 및 주민 동의 절차를 진행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