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2-28 23:56 (수)
동대문구, KB국민은행 및 희망친구 기아대책이 함께하는 설맞이 '전통시장 사랑 나눔' 행사
상태바
동대문구, KB국민은행 및 희망친구 기아대책이 함께하는 설맞이 '전통시장 사랑 나눔' 행사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4.02.06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지역사회 취약계층 명절선물로 배(7kg) 288상자 전달
국민은행과 희망친구 기아대책이 함께하는 설맞이 전통시장 사랑나눔 행사 (왼쪽부터 함현석 희망친구 기아대책 기업후원1본부 본부장, 박선현 KB국민은행 중앙지역그룹 대표, 이필형 동대문구청장, 유완희 청량리종합시장 상인회장)

[서울포커스] 서울 동대문구는 6일 ‘KB국민은행 및 희망친구 기아대책’이 명절을 맞아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배(7kg) 288상자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이번 설을 맞아 비영리단체 ‘희망친구 기아대책’과 함께 청량리종합시장에서 온누리상품권으로 취약계층 명절선물을 구매하여, 전통시장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명절기간 소외받기 쉬운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로했다.

KB국민은행은 2011년부터 현재까지 14년간 ‘전통시장 사랑나눔’ 행사를 이어오고 있으며, 지금까지 96억 원에 달하는 물품이 취약계층 15만 2천 여 가구에게 전달됐다.

행사에 참석한 박선현 KB국민은행 중앙지역그룹 대표는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고 어려운 이웃들이 외롭지 않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모두가 협력하여 도울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소외된 이웃을 꾸준히 돕는 나눔실천에 감사를 드린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과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