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6-24 22:14 (월)
"대사증후군 검진 예약도 스마트하게!" 강북구, 서울시 최초 대사증후군 검진 통합예약 시스템 구축
상태바
"대사증후군 검진 예약도 스마트하게!" 강북구, 서울시 최초 대사증후군 검진 통합예약 시스템 구축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3.03.30 0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예약, 검진 장소·날짜·시간까지 사전 선택 가능... 전화불통·직접방문 등 주민 불편 감소
강북구 대사증후군 검진 포스터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강북구는 대사증후군 온라인 예약시스템을 도입, 구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빠르게 대사증후군을 검진받을 수 있도록 ‘대사증후군 통합예약 시스템’을 서울시 최초로 구축했다고 밝혔다.

대사증후군 검진은 혈당, 혈압, 중성지방, 고밀도지단백콜레스테롤(HDL), 허리둘레 등을 검사하는 것으로, 구는 구민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강북구보건소, 수유보건지소, 수유‧미아‧삼양‧우이건강센터 등 6곳에서 무료로 검진을 제공하고 있다.

기존엔 방문 또는 유선으로만 검진을 예약할 수 있었지만, 대사증후군 검진의 접근성을 확보하기 위해 구는 ‘대사증후군 통합예약 시스템’을 구축, 지난 20일(월)부터 서비스를 개시했다.

이로 인해 검진 희망자는 온라인으로도 예약이 가능할뿐더러, 검진을 원하는 장소‧날짜 및 시간까지 선택할 수 있게 됐다. 검진 희망자는 강북구, 강북구보건소 홈페이지 또는 홍보 포스터의 QR코드를 통해 예약하면 된다.

온라인으로 검진 희망장소, 날짜, 예약자 정보 등을 입력하면 카카오톡으로 기초대사설문지가 발송되며, 설문을 완료하면 예악이 최종 확정된다. 설문지 작성엔 약 10분이 소요된다.

구는 온라인 사전설문조사로 인해 약 30분의 대시시간 줄어들고, 기존에 사용되던 1만부 가량의 동의서 및 설문지도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도 기대하고 있다. 절약된 시간은 대상자의 질적 관리를 위해 심층상담에 활용할 예정이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많은 분들이 무료로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여러 사업에서 구민들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들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