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 창구' 개설해
상태바
은평구,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 창구' 개설해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3.01.25 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의견 상시 제출할 수 있는 ‘365 열린 창구’ 운영
은평구,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 창구’ 개설해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은평구는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의견을 상시 제출할 수 있는 ‘365 열린 창구’를 개설해 운영한다.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의견제출 또는 이의신청 기간이 현행법상 일 년에 두 번 결정·공시 절차가 정해져 있어 한시적으로 운영해 왔으나, 기간 경과로 의견제출이나 이의신청을 할 수 없는 민원이 증가하는 추세였다.

구는 이런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구 홈페이지에 ‘개별공시지가 365 열린 창구를 개설했다.

또 토지소유자가 개별공시지가 결정 가격과 이의신청 기간을 쉽고 신속하게 알 수 있도록 ‘문자알림 서비스’도 실시한다.

의견제출을 원하는 구민과 ‘문자알림 서비스’는 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은평구청 부동산정보과로 직접 방문 신청도 가능하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개별공시지가는 재산세, 양도소득세 등 재산권과 관련한 매우 중요한 자료다”며 “365 열린 창구와 문자 알림 서비스를 통해 적극적으로 구민의 의견을 듣고 함께할 수 있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