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돌곶이마을 경관 개선 및 안심마을디자인 사업 완료
상태바
성북구 돌곶이마을 경관 개선 및 안심마을디자인 사업 완료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11.22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한 우리동네 안심마을 만들기
의릉가는 길 아트펜스 설치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성북구가 서울시와 함께 진행한 '석관동 돌곶이안심마을 경관 디자인 개선 사업'을 최근 완료했다.

이 사업은 2021년 서울시 소외낙후지역 경관 사업에 선정된 사업으로 2021년 설계용역을 거쳐 올해 공사가 완료됐다.

세계문화유산 ‘의릉’과 한국예술종합학교가 위치한 ‘석관동 돌곶이마을’은 저층주거지역으로 ‘의릉’과 대학이라는 자산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노후된 공공환경으로 방문객과 주민의 개선 요구가 제기된 곳이다. 이에 성북구는 ‘의릉 가는 길’ 경관 개선과 ‘돌곶이마을’에 범죄예방디자인(Cpted Design)이 적용된 설계를 통해 안전하고 쾌적한 정주환경을 조성하고자 했다.

‘의릉 가는 길’ 경관 개선을 위해 의릉 안내시설물 설치 및 노후 담장 교체 등을 완료했고 ‘돌곶이마을’ 범죄예방디자인(Cpted Design) 적용으로는 반지하 엿보기 범죄예방을 위한 가림막 및 쓰레기 투기 방지를 유도하는 쓰레기배출신호등, 마을안전지도 등을 설치했다.

이승로 구청장은 “앞으로도 성북구에 있는 많은 저층노후주거지역의 정주환경 개선을 위한 디자인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