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평생학습계좌제 학습과정 평가인정 '합격'
상태바
중구, 평생학습계좌제 학습과정 평가인정 '합격'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9.23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중구 운영 5개 평생교육 프로그램, 평생학습계좌제 평가인정‘합격’
동네정원사양성과정.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중구가 교육부에서 실시한 제18회 평생학습계좌제 학습 과정 평가인정에‘합격’통지서를 받았다고 밝혔다.

평생학습계좌제란 개인의 다양한 학습 경험을 학습 계좌(온라인 학습 이력 관리시스템)에 기록하여 체계적인 학습 설계를 지원하고 학습 결과를 학력이나 자격인정과 연계할 수 있게 하는 제도이다. 학습 경험 결과물을 마일리지로 전환하여 적금처럼 계좌에 적립하는 방식이다.

평생학습 강좌가 교육부로부터 평가인정을 받으면, 해당 강좌의 수강생은 학습 이력 증명서를 받아 학력 취득 인증이나 사회참여, 취업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지난 7월 구는 올해 상반기 관내에서 운영된 평생교육 프로그램 중 우수 강좌 5개를 선정하여 평가인정 절차를 진행했다.

이 중 4개 강좌 ▲동네 정원사 양성 과정(실과, 직업능력교육) ▲중구 퍼실리테이터 양성 기초과정(도덕, 직업능력교육) ▲소소한 일상 수성펜 일러스트 과정(미술, 문화예술교육) ▲한 땀 한 땀 손바느질 교실(실과, 문화예술교육)이 합격하고, ▲마음 돌봄 정원 과정(실과, 인문교양교육)이 예비 합격했다. 예비 합격을 받은 1개 강좌는 내년 재평가를 받아 합격할 수 있도록 보완할 예정이다.

구는 더 많은 주민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내년 기관 단위 평가인정까지 도전할 계획이다. 중구가 ‘우수 평생학습기관’으로 교육부 평가인정을 받으면 관내에서 운영하는 평생교육 프로그램 전체가 자동으로 평가인정된다. 이에 구는 평생교육 프로그램의 수준을 높이기 위해 모든 강좌를 시작부터 끝까지 꼼꼼히 살펴볼 방침이다.

김길성 중구청장은 “강좌 수강으로 학력과 경력까지 인정받을 수 있는 평생학습계좌제를 더 많은 주민이 활용하기 바란다.”며, “시대의 흐름과 주민의 요구에 부합하는 평생학습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중구평생학습 공신력을 더욱 높이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