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를 한번에 날려버릴 폭염 속 ‘구원투수’
상태바
무더위를 한번에 날려버릴 폭염 속 ‘구원투수’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7.20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구, 하천변·공원 등 야외 구민 다중이용장소 10개소에 생수 냉장고 설치
무더위를 한번에 날려버릴 폭염 속 ‘구원투수’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성북구가 폭염으로부터 구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하천변 등 야외 다중이용장소에서 ‘생수나눔 냉장고’를 운영한다.

폭염이 집중되는 7월 20일부터 8월 28일까지 성북구 지역 내 10개소 ▲성북천(성북구청 바람마당) ▲중랑천 다목적 스탠드 ▲정릉천(정릉어울림마당) ▲정릉천(하류)-종월교 인근 ▲월곡1인조잔디구장 ▲개운산 근린공원(성북구의회쪽 입구) ▲성북근린공원 하늘한마당 ▲북한산 근린공원 ▲청량근린공원 어르신건강마당 ▲석관동 (석계초 앞 산책로)에서 운영한다.

냉장고는 일상 속 더위에 지친 성북구민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특히 환경을 생각한 라벨 없는 생수를 준비하여 구민의 안전뿐만 아니라 환경보호도 한 번 더 챙겨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때이른 폭염으로 열사병 사망자가 발생하고 온열질환자가 전년 대비 4배로 증가하는 등 연일 피해가 속출되는 상황에서 우리구민의 안전을 위해 ‘생수나눔 냉장고’를 설치했다”며 “시원한 생수를 드시고 잠시나마 야외에서 더위를 식힐 수 있기를 바라며, 보다 많은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한 번에 1인당 1병씩 이용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밖에도 성북구는 ▲무더위쉼터 운영, ▲그늘막 설치, ▲안전숙소 운영 등 다양한 생활밀착 폭염대책으로 피해 예방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