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8기 마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 13일 출범
상태바
민선8기 마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 13일 출범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6.13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8기 마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출범식 단체사진(앞줄 가운데 박강수 마포구청장 당선인)

[서울포커스신문] 강수 마포구청장 당선인은 13일 오전 10시 마포중앙도서관에서 ‘민선8기 마포구청장직 인수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출범식은 인수위원 및 상임고문 임명장 수여를 시작으로 현판 제막식, 자문위원 및 고문위원 위촉장 수여 등 순으로 진행됐으며, 인수위는 언제나 구민 편에 서서 낮은 곳을 살피겠다는 당선인의 의지를 담아 구민 실생활과 밀접한 분야의 인사들로 구성했다.

박 당선인은 이날 출범식에서 “인수위원회 위원님의 지혜와 고견을 모아 민선8기 더 좋은 마포를 위한 밑그림을 멋지게 그려주시면, 저를 비롯한 1500여 마포 공무원이 힘을 합쳐 민선8기 더 좋은 마포를 완성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민선8기 마포구는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반영하는 구민을 섬기는 행정, 공정과 원칙을 기본으로 직원의 복지 향상과 성과·능력 중심의 청렴한 공직사회로 운영해 갈 것”이라며 ‘엄정하고 투명한 구정운영’을 최우선 가치로 강조했다.

향후 4년 마포구정의 방향타를 쥐게 될 위원회의 위원장은 행정과 실무 경험이 풍부한 전직 고위공무원인 김규식 대표가 맡았다. 김 대표는 마포에 연고를 두지 않은 행정전문가로, 외부 인사를 영입함으로써 엄정하고 투명한 구정운영을 펼치겠다는 박 당선인의 구정운영 기조가 반영된 결과다.

부위원장에는 서종수 전 마포구의회 부의장이 선임됐으며, 인수위원은 구민 실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갖춘 인사 11명으로 꾸려 총 13명, 2개 분과로 인수위원회를 구성했다.

뿐만 아니라 보건, 교육문화, 시니어, 소상공인 등 지역의 사회적 약자와 서민의 삶의 질 향상,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해당분야의 전문가 30여명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기도 했다.

한편 박 당선인의 민선8기 청사진을 제시하기 위한 인수위는 이달 말까지 운영될 예정이며, 위원회 활동과 분과별 주요정책 등은 백서로 발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