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2022년 ‘길 위의 인문학’ '나는 북한산 아래 산다' 운영
상태바
은평구, 2022년 ‘길 위의 인문학’ '나는 북한산 아래 산다' 운영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6.13 0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립은뜨락도서관, 2022년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 선정
은뜨락도서관 전경

[서울포커스신문] 은평구는 작가와 함께 자신의 이야기를 만들어 문집을 발간하고, 은평의 역사와 북한산을 직접 경험하는 탐방도 진행하는 2022년 ‘길 위의 인문학’ '나는 북한산 아래 산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은평구립 은뜨락도서관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한 2022년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에 선정돼 이번 달부터 11월까지 총 25회에 걸쳐 ▲북한산강연 ▲문집활동 ▲탐방을 통해 문집을 제작하는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것이다.

참가신청은 은뜨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전화 또는 방문 접수도 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도서관에 전화로 문의하거나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은평구 관계자는 “길 위의 인문학 ‘나는 북한산 아래 산다’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의 삶을 깊게 이해하고 돌아보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