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6-27 23:22 (월)
동대문구, 치매 어르신이 내리는 조금 느린 커피 한잔 할까요?
상태바
동대문구, 치매 어르신이 내리는 조금 느린 커피 한잔 할까요?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2.06.09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 14일 장안근린공원에서 ‘치매안심마을, 함께해요.’기억다방 캠페인 추진
지난 2019년 진행된 동대문구 기억다방 캠페인 현장

[서울포커스신문] 동대문구는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센터장 김종우)가 오는 1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장안근린공원에서 경도인지장애 어르신들이 바리스타로 참여하는 이동식 카페 ‘기억다방’과 함께 ‘치매안심마을, 함께해요.’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기억다방’은 ‘기억을 지키는 다양한 방법’을 뜻하는 이동식 카페다. 서울시광역치매센터에서 ‘기억다방’ 커피차를 지원하며,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를 이용하는 경도인지장애 어르신들이 일일 바리스타로 참여한다.

‘기억다방’에서는 주문받은 음료가 늦게 나오거나 다른 메뉴가 나오는 다소 황당하고 예상하지 못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으나 이를 유쾌하고 자연스럽게 이해하는 것이 기억다방을 이용하는 기본 수칙이다. 원두커피와 매실차, 오미자차 등 모든 음료는 무료로 제공된다.

‘기억다방’과 함께 치매 관련 궁금증을 해소하고 예방활동에 참여하는 내용의 ‘치매안심마을, 함께해요.’ 캠페인도 진행된다. 지역주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체험부스 형식으로 운영되는 ‘치매안심마을, 함께해요’ 캠페인은 치매 조기검진 및 전문상담은 물론 컴퓨터를 이용한 그룹 재활 인지프로그램 코트라스(CoTras-G), 팔찌 만들기, 치매 인식도조사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김종우 동대문구치매안심센터 센터장은 “기억다방의 바리스타로 참여하는 우리 센터 어르신들에게 이번 활동으로 본인이 스스로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는 자신감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번 캠페인은 동대문구 치매안심마을인 장안2동에서 진행되는 만큼 치매인식개선을 위해 많은 구민들이 참여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