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문화정보도서관, 장애인, 경계성 지능아동 위한 문해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도봉문화정보도서관, 장애인, 경계성 지능아동 위한 문해 프로그램 운영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5.13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봉문화정보도서관, 정보취약계층 위한 미디어리터러시, 독서지원 교육
도봉구 도봉문화정보도서관 2022년 독서지원 프로젝트 운영 모습

[서울포커스신문] 도봉구 도봉문화정보도서관은 ‘퇴근길, 미디어리터러시’를 시작으로 2022년 5월 18일부터 12월 5일까지 정보취약계층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본 프로그램은 장애를 가진 근로자를 위한 ‘퇴근길, 미디어리터러시(media literacy)’와 경계성 지능 아동을 위한 ‘독서지원 프로젝트, 몸으로 표현하는 책 이야기’로 구성되었으며, 정보 사각지대에 놓인 구민이 도서관을 가깝게 느낄 수 있도록 기획됐다.

‘퇴근길, 미디어리터러시’는 장애인 직업재활센터 굿윌스토어 밀알도봉점과 연계해 참여자를 모집한다. 프로그램은 장애가 있는 근로자가 다양한 매체를 이해할 수 있도록 돕고, 참여자는 디지털 콘텐츠 창작물을 직접 만들어보고 전시한다. 5월 18일부터 10월 23일까지 총 16회의 교육이 진행된다.

‘독서지원 프로젝트, 몸을 표현하는 책 이야기’는 경계성 지능 아동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창동종합사회복지관과 연계해 참여자를 모집한다. 경계성 지능은 지능지수(IQ)가 70~85 사이에 있고, 생활과 학습에 어려움이 있어 ‘느린학습자’라고도 칭한다.

프로그램은 경계성 지능 아동이 책을 읽고 역할 활동을 하면서 건강한 자아 형성과 사회성을 키울 수 있도록 한다. 교육은 7월 25일부터 12월 5일까지 총 16회 진행된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정보취약계층이 차별 없이 도서관을 이용하고, 정보의 문턱 없이 미디어를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도봉구 공공도서관이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