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공유우산 대여 서비스 시작
상태바
용산구, 공유우산 대여 서비스 시작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2.05.12 0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개 동 주민센터 민원실...각 20개 비치
용산 공유 우산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용산구가 친환경 공유문화 확산을 위해 오는 13일부터 공유우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

구는 지난 11일 노란색, 연두색 긴 우산에 ‘용산 공유 우산’ 글자(가로 120㎜ × 세로 20㎜)를 인쇄한 공유 우산 320개를 제작해 16개 동 주민센터 민원실에 비치했다.

공유우산은 자율 이용을 원칙으로 필요시 누구나 가까운 동 주민센터에 방문해 빌려 쓴 뒤 반납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소유 대신 공유하는 삶의 방식에 주민들이 익숙해 질 수 있도록 공유우산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며 ”많은 분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빌린 우산을 제때 반납하는 성숙한 시민의식을 발휘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밖에 구는 16개 동에 공구대여소 ‘우리 동네 공구함’을 운영하고 있다. 지역 주민, 사업자, 직장인은 이곳에서 가정용 공구세트, 전동 드릴, 전동드라이버를 빌려 쓸 수 있다.

하반기에는 지역 내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청소년 공유경제학교’ 워크숍을 운영한다. 이론 교육, 교구 활용 체험활동을 통해 공유경제 개념을 전파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적은 자원을 서로 함께 나누는 문화 확산은 지속 가능한 도시환경 조성의 밑걸음“이라며 ”개인이 가진 물품, 공간, 재능 모두 편리하게 나눠 쓸 수 있도록 공유 플랫폼 마련에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구는 15개 부서에서 총 25개 공유사업을 추진했다. 주요 사업으로는 ▲공구, 방역, 육아 관련 물품 ▲유휴 공간, 주차장, 주방, 서재, 거실 등 공간 ▲대학생 멘토, 상담 등 재능·경험 공유와 청소년 공유경제학교 운영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