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대 소셜벤처허브 성동구, 서울숲 엑스포 축제 연다
상태바
전국 최대 소셜벤처허브 성동구, 서울숲 엑스포 축제 연다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1.10.13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최대 소셜벤처허브 성동구, 서울숲 엑스포 축제 연다

[서울포커스신문] 서울 성동구는 이달 15일부터 17일까지 서울숲 언더스탠드에비뉴 일대에서 ‘소셜벤처 EXPO’를 개최한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서울숲 소셜벤처 EXPO’는 “ESG시대, 소셜벤처가 답하다”라는 주제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소셜벤처의 성과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160여 개 소셜벤처기업들이 대거 참여하며 라이브 쇼핑 커머스와 팝업스토어 등 판로 지원 프로그램과 ESG시대 비즈니스를 통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소셜벤처기업들의 성과 전시·체험 Zone 등 다채로운 온오프라인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15일 첫날은 개회식을 시작으로 소셜벤처 기업들의 토론과 정부 정책설명, 토크콘서트가 진행된다. ‘ESG시대, 임팩트 투자의 현황과 미래’를 주제로 민·관 다양한 분야의 관련 전문가와 토론하고 소셜벤처기업 지원제도에 대한 중소벤처기업부의 상세한 설명과 함께 소셜벤처기업인과 환경운동가들이 일상에서 환경 문제에 동참하고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는 유익한 자리도 마련된다.

네이버 플랫폼을 활용한 ‘LIVE 쇼핑 커머스’와 오프라인 팝업스토어도 열린다. 언더스탠드에비뉴에 스튜디오 무대를 설치해 현장감을 극대화하며 생활용품과 패션잡화, 식품 등 사회적 가치를 담은 다양한 소셜벤처기업 제품들을 ‘LIVE 쇼핑 커머스’에서 선보이고, 37개 소셜벤처기업의 100여 개 상품 판매를 위한 팝업스토어도 마련해 판로를 적극 지원하며 주민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사업모델을 선정하는 ‘소셜벤처 혁신경연대회’를 통해 수상 기업들과 만남의 자리를 갖고 업계의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도 갖는다.

업사이클링 제품, 미세먼지 저감 장치 체험, 일회용품 줄이기 캠페인 등 ‘소셜벤처기업 전시·체험 Zone’도 마련되며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모든 분야에서 ESG가 강조되는 시대적 흐름 속에 사회 문제 해결에 앞장서 온 소셜벤처의 성과를 재조명하는 기회가 될 예정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ESG시대는 비즈니스를 통해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소셜벤처와 사회혁신가들의 새로운 아이디어와 창의력이 바로 경쟁력이 될 것“이라며 ”이번 엑스포를 통해 소셜벤처기업들의 그간 성과를 공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확대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