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8 23:15 (목)
서울관광 상생 협력 프로젝트‘서울 여행큐레이터’참가자 15일까지 모집
상태바
서울관광 상생 협력 프로젝트‘서울 여행큐레이터’참가자 15일까지 모집
  • 윤영희 기자
  • 승인 2021.10.12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여행업 종사자 대상 서울여행상품 기획 및 온라인 판매 실전 무료 교육
‘2021 서울 여행 큐레이터 양성 과정’ 모집 포스터

[서울포커스신문] 코로나19로 변화된 여행의 판도 속에서 새로운 관광 상품 기획과 판로 개척이 절실한 가운데, 서울시가 서울관광스타트업과 손을 잡고 기존 여행업계 지원에 나선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 · 현직 여행사 임직원, 프리랜서 가이드, 문화관광해설사 등 서울 여행업 종사자를 대상으로 여행상품 콘텐츠 기획부터 실전 온라인 플랫폼 판매까지 교육하는 ‘서울 여행큐레이터’ 아카데미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아카데미는 기존 여행업계가 다년간 축적한 업무 노하우 및 현장경험에 최근 트렌드에 맞춰 지속 성장해나가는 우수 관광스타트업을 결합, 새로운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여행상품 콘텐츠 기획 컨설팅은 ’21년 서울 관광스타트업 공모전에서 콘텐츠 · 체험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한국자전거나라’가 진행한다. 또한, 실전 온라인 플랫폼 판매 지원은 ’16년 서울 관광스타트업 공모전 수상기업인 ‘㈜프렌트립’이 담당한다.

‘서울 여행큐레이터’ 아카데미는 서울 전 · 현직 여행업 종사자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10월 15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참가자에게는 교육비, 현장답사비 등이 전액 지원되며, 2주간(10월 18일부터 10월 29일까지)의 교육 수료 후 내부 심사를 통해 선정된 우수 상품기획자에게는 ‘프립’ 플랫폼 상품 등록 및 판매 기회와 함께 소정의 상금이 수여된다.

최경주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이번 서울 관광 상생 협력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놓인 여행업 종사자들이 스타트업과 협업하여 새로운 관광상품을 개발 · 판매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기획된 것”이라면서, “서울시는 서울에 대한 전문 지식을 보유한 관광 전문가들이 관광 코스를 개발하고 플랫폼에 등록 · 판매까지 하도록 지원하여, 새로운 관광 시장에 대한 이해와 생태계에 적응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