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8 23:15 (목)
강남구, 맞춤형 영양관리 프로그램으로 ‘건강강남’ 만든다
상태바
강남구, 맞춤형 영양관리 프로그램으로 ‘건강강남’ 만든다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1.10.12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산부‧영유아 및 1인가구 등 다채로운 영양불균형 개선 프로그램 진행
강남구, 맞춤형 영양관리 프로그램으로 ‘건강강남’ 만든다

[서울포커스신문]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실현 중인 강남구가 구민 건강을 위해 다양한 영양관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는 매달 ‘영양플러스사업’을 통해 임산부와 영유아에게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고, 건강 보충식품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오는 14일 ‘영양의 날’을 맞아 개포동 강남힐링센터에서 ‘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안내’와 ‘나의 몸을 깨우는 건강체조’ 2가지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강남구보건소는 이번 주부터 2주간 목요일마다 관내 1인 가구를 대상으로 영양 불균형과 바른 식생활 실천을 위한 ‘나만의 저당밥상 차리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저탄고지 식단과 탄수화물 적정량을 주제로 교육을 실시하고, 참가자들은 직접 달걀김밥과 스테이크 샐러드 등을 만들어볼 수 있다.

양오승 강남구보건소장은 “최근 배달음식과 간편식 등의 영향으로 영양불균형을 겪는 분들이 많다”며 “강남구의 영양관리 프로그램이 건강한 일상회복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비만예방의 날’을 맞이해 구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오는 15일까지 ‘일상 속 걷기 챌린지’를 진행한다. 참여자 누적 걸음이 5억보를 넘으면 동국제약이 강남구장애인가족지원센터에 1억원 상당의 건강용품을 기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