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추석 명절 대비 전통시장 주변도로 한시적 주차허용
상태바
양천구, 추석 명절 대비 전통시장 주변도로 한시적 주차허용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1.09.15 0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동깨비시장 앞 도로

[서울포커스신문] 양천구는 추석 연휴을 맞아 전통시장 활성화 및 이용객 편의 증진을 위해 9월 13일부터 9월 22일까지 약 10일 간 전통시장 주변 도로 주차를 한시적으로 허용한다.

한시적으로 주차를 허용하는 구간은 관내 3개 시장으로 목동 깨비시장(목동중앙북로 29), 신곡시장(남부순환로79길 37), 신정 제일시장(중앙로34길 30)이다. 허용구간은 교통 여건상 한시 주차가 가능한지, 교통소통에 크게 저해되지 않는지 등을 고려하여 양천경찰서 및 시장 상인회와 협의 후 선정됐다.

주차 허용 구간은 목동깨비시장(동제한의원 ~ 머찐아이안경점, 150m), 신곡시장(NH농협은행 ∼ KB국민은행, 260m), 신정제일시장(바다회어시장 ∼ PAT 신정점, 60m)으로 총 3구간이다. 주차허용시간은 09:00 ~ 18:00 중 구매고객에 한해 2시간 이내이며, 모든 전통시장에서 24시간 내내 허용되지는 않는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이와 관련해 양천경찰서 및 구청에서는 연휴 기간 중 별도단속반을 배치해 허용구역 외 불법 주정차 행위에 대한 현장단속과 계도를 병행할 예정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을 맞아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한시적으로 주차를 허용하는 만큼, 전통시장을 방문하셔서 알뜰하게 명절 준비도 하시고 시장에도 활력을 불어넣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