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무더위 속 선별검사소 등 의료진 살펴
상태바
강북구, 무더위 속 선별검사소 등 의료진 살펴
  • 서울포커스 기자
  • 승인 2021.07.22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 접종센터 등 코로나19 의료현장 근무자 격려

[서울포커스신문]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이 21일 백신접종센터 등을 찾아 폭염 속에 일하고 있는 의료진과 직원을 격려하고 근무환경을 살폈다.

이날 박 구청장은 냉커피, 아이스크림 등 깜작 선물을 가지고 코로나19 방역 일선 의료현장을 방문했다. 임시 선별검사소 2곳과 보건소 선별진료소, 백신 접종센터를 잇따라 찾아갔다. 준비해간 격려물품은 방역관계자 156명에게 전달됐다.

특히 박 구청장은 접종센터에서 한 민원안내 도우미 목에 감사의 마음을 담은 얼음 목도리를 손수 매주었다. 구는 임시 선별검사소와 같이 실외에서 근무하는 종사자에게 한 사람당 2개씩 얼음 목도리를 지급했다.

박 구청장은 현장을 갈 때마다 의료진과 직원, 시설 방문자를 위한 냉방대책을 꼼꼼히 점검했다. 특히 야외에서 무더위와 사투를 벌이며 코로나19 대응에 묵묵히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방역인력 근무여건을 재차 들여다봐달라고 구 관계자에게 당부했다.

앞서 구는 야외에 있는 임시 선별검사소에 냉방 장치가 달린 휴게실과 주민들이 햇빛을 피할 수 있는 가림막을 설치했다. 현장 종사자에게는 개인별 이동식 냉방기와 냉각조끼를 전달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찜통더위 속에 땀범벅이 된 채 방호복을 입고 일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안타까움과 고마움을 동시에 전한다”라며 “방역관계자와 주민들이 폭염에 노출되지 않게 일선 현장을 더욱 세심히 챙기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